DRAG
NEWS
가치공간, 고정 팝업 ‘브이링커’ 활기
AUTHOR
가치공간
CATEGORY
가치공간소식
DATE
21.08.31

리테일 공유 팝업 플랫폼 가치공간(대표 김태현)이 올해 선보인 고정 팝업 공간 ‘브이링커(V LINKER)’가 코로나 확산 속에도 긍정적인 성과를 이어가고 있다.


지난 3월 신세계 센트럴시티 호남선 1층 광장에 문을 연 ‘브이링커’(25평)는 현재까지 5가지 팝업을 선보였는데 대부분 억대 매출을 기록했다. 슈즈 브랜드 ‘사뿐’이 한 달간 1억5천만 원대, 선글라스 브랜드 ‘베디베로’(명품 선글라스 패밀리 세일)가 2억3천만 원대 매출을 올렸으며, 이달 자체적으로 선보인 ‘이탈리 아울렛’(디스플레이&스크래치 해외 럭셔리 명품 브랜드 할인전)도 2억 이상의 마감매출을 예상하고 있다.


‘이탈리 아울렛’은 버버리, 구찌, 프라다, 샤넬, 입생로랑 등 다양한 명품 브랜드 가방 및 의류, 잡화 상품을 최대 90% 할인된 가격으로 제안했는데, 버버리 원피스와 톰포드 선글라스가 활발히 판매되고 고단가 상품들이 호응을 얻으며 성과를 이끌었다.


다음 달에는 캐주얼 브랜드 ‘라이풀’이, 10월과 11월에는 앞서 매출효과를 본 슈즈 브랜드 ‘사뿐’이 두 번째 팝업을 진행한다. 12월에는 연말특수에 맞춘 또 한 번의 명품 행사를 적극 검토 중이다. 팝업당 월 2억 원 내외 매출을 목표하고 있다.


9월에는 신세계 센트럴시티 경부선에 ‘브이링커’(40평대)가 추가로 문을 연다. 호남선이 인지도를 갖춘 대형 브랜드 중심으로 가동됐다면 경부선은 F&B, 리빙 등에 포커스를 맞췄다. 자체 F&B 팝업스토어 ‘마켓9단’과 함께 새롭게 런칭하는 자체 브랜드(PB) 요거트 카페 ‘스키로울’을 첫 선보일 예정이다. 마켓9단에는 식품 5개, 리빙 1개 등 총 5개 브랜드를 한데 구성한다. 브랜드당 3천만 원 이상 매출을 목표로 한다.


ⓒ 어패럴뉴스(http://www.apparelnews.co.kr/)

Related Posts